기사 메일전송
도봉구, 가정 내 낙상고위험군 대상 예방 돌봄 강화 - 이동보조기구, 인체감지 센서전등, 미끄럼방지매트 지원
  • 기사등록 2024-07-09 18:45:20
기사수정


▲ 도봉구 직원이 어르신 가정을 방문해 인체감지 센서전등에 대해 설명하고 있다.


도봉구(구청장 오언석)가 올해부터 가정 내 낙상위험이 있는 구민을 위해 낙상예방용품을 지원하고 있다고 밝혔다.


낙상 예방용품은 이동보조기구, 인체감지 센서전등, 미끄럼방지매트로 구성된다. 지원 대상은 거동이 어려워 긴급돌봄(돌봄SOS 이용자)이 필요한 저소득 취약계층, 장애인, 어르신(기초연금 수급자) 등이다.


앞서 구는 올해 초 긴급돌봄 대상자 가정에 방문해 혈압·혈당 측정 및 건강상담 등의 상반기 건강면접조사를 실시하고 낙상고위험군을 확인했다.


현재 위험군으로 파악된 대상자에게 낙상예방용품 1차 지원(183개)을 완료했다. 1차 지원에 대한 만족도 조사 결과 응답자 97%가 만족한다고 답했다.


오는 7~8월에는 하반기 건강면접조사를 실시하고 이후 확인된 대상자에게 2차 지원할 예정이다.

구 관계자는 “낙상예방용품 지원과 더불어 기존 실시하고 있는 안전바 설치 등 주거편의 서비스와 병행해 가정 내 낙상 위험 요인을 최소화하겠다”고 전했다.


오언석 도봉구청장은 “매년 가정 내 낙상 및 골절사고가 증가하는 추세”라며, “이를 선제적으로 대처하기 위해 앞으로도 낙상예방용품 지원 등 예방적 돌봄을 강화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0
기사수정

다른 곳에 퍼가실 때는 아래 고유 링크 주소를 출처로 사용해주세요.

http://www.bukbu.kr/news/view.php?idx=26278
기자프로필
프로필이미지
사이드배너_06 microsoft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