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 기사등록 2024-06-11 20:54:07
기사수정


▲ 강북구가 내 삶에 힘이 되는 건강강좌로 세 번에 걸쳐 심내혈관질환 예방강좌를 운영한다.


강북구(구청장 이순희)는 오는 14일(금)부터 구청 대강당에서 심뇌혈관질환 예방을 위한 건강강좌를 총 3회 운영한다고 밝혔다.


구는 건강강좌를 심뇌혈관질환에 대한 인식을 개선시키고, 건강생활 실천에 도움을 주기 위해 준비했다.


심뇌혈관질환은 우리나라 주요 사망원인 10개 중 2위 심장질환, 5위 뇌혈관질환, 8위 당뇨병, 9위 고혈압성질환 등 4개를 차지한다. 


단일상병으로 코로나 지출 비용을 제외하면 고혈압 유병률이 2021년 기준 4조3000억원으로 1위, 당뇨병 유병률이 3조2000억으로 2위 등 가장 많은 진료비를 부담하고 있다. 


만설질환 예방이 무엇보다 중요한 이유다. 세계보건기구(WHO)는 생활양식 개선 등 건강관리만으로 심뇌혈관질환의 80%를 예방할 수 있다고 강조한다.


구는 구민의 건강문제를 고려한 주제를 선정해 분야별 전문가의 심층강좌를 제공할 예정이다. 


첫 강좌는 14일(금) 오후 2시 진행되며, ‘건강한 삶과 평안한 마지막의 비결’이라는 주제로 손정식 한양대병원 입원전담전문의가 강연을 맡는다. 


두 번째 강좌는 19일(금) 오후 2시, 조비룡 서울대병원 가정의학과 교수가 ‘노인성 만성질환 질병관리’에 대해, 세 번째 강좌는 9월 6일(금) 박상민 을지대병원 심장내과 부교수가 ‘100세 시대, 중년을 위한 심뇌혈관 질환의 예방관리’에 대해 강연한다.


강북구민이라면 무료로 강좌에 참여할 수 있고, 희망자는 강북구보건소 건강증진과(☎02-901-7653, 7640, 7657)로 유선접수하면 된다. 단, 접수는 선착순으로 이뤄진다.


이순희 강북구청장은 “급속한 인구 고령화로 만성질환 예방이 무엇보다 중요한 시기가 됐다”며, “많은 구민들이 건강강좌에 참여해 건강생활을 실천하는 삶을 살기를 소망한다”고 말했다.

0
기사수정

다른 곳에 퍼가실 때는 아래 고유 링크 주소를 출처로 사용해주세요.

http://www.bukbu.kr/news/view.php?idx=25996
기자프로필
프로필이미지
사이드배너_06 microsoft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