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어르신 건강을 위해” 강북구, 치매극복축제 개최 - 노년기 건강관리·치매예방 인지활동 프로그램 운영
  • 기사등록 2023-09-19 19:58:04
기사수정


▲ 번동치매기억키움쉼터에서 어르신들이 인지프로그램(종이 만들기)을 진행하고 있다.


강북구(구청장 이순희)는 오는 21일(목) 치매안심마을로 지정된 번동에서 ‘치매안심마을 치매극복축제’를 개최한다.


이번 축제는 치매와 더불어 살아갈 수 있는 사회적 공감대를 형성하며, 치매에 대한 긍정적인 지역문화를 조성하기 위해 마련됐다.


축제가 진행되는 곳은 번동치매기억키움쉼터(강북구 오현로 208, 번동3단지 세대복합형 복지주택) 앞 광장으로, 오전 11시부터 오후 4시까지 치매 어르신들을 위한 다양한 교육 및 체험프로그램 등을 지원한다.


치매예방 프로그램 일환으로 구슬퍼즐 및 태블릿 PC를 활용해 기억력 테스트 등 인지활동 프로그램을 운영하며, 이와 함께 치매어르신의 실종을 대비할 수 있는 ‘사전지문등록’도 안내한다.


‘사전지문등록’은 치매어르신의 지문과 사진, 보호자 연락처 등 기타 신상정보를 경찰시스템에 등록하는 제도로, 어르신이 길을 잃는 경우 등 실종 어르신을 사전에 등록한 자료를 활용해 보호자에게 신속히 인계하기 위해 도입됐다. 


이와 더불어 구는 보호자 연락처 및 기타 신상정보를 기록할 수 있는 ‘실종예방팔찌’도 배부한다. ‘실종예방팔찌’는 미리 입력해 둔 보호자의 연락처 및 기타 신상정보 등을 팔찌에 기록된 QR코드로 확인하는 방식으로, 구체적인 사용방법 안내 및 신상정보 등록 등은 번동치매기억키움쉼터에서 진행한다.


이 밖에도 ▲건강한 식단 소개 ▲노년기 치아관리 교육 ▲반려식물 키우기 등 어르신들을 위한 건강관리 지원프로그램과 함께 장애인에 대한 인식을 개선하고 다양한 장애인 복지 프로그램을 안내하는 장애인 관련 부스도 운영힌다.


아울러 구는 축제 참여자가 SNS계정에 행사사진 등을 게시하면 먹거리 교환권을 제공하는 SNS이벤트를 개최하며, 프로그램 참여자들에게 소정의 먹거리와 증정품도 제공할 방침이다.


이순희 강북구청장은 “강북구는 65세 이상 노인인구가 많은 만큼 치매어르신에 대한 건강관리와 인식개선을 위해 이번 축제를 마련했다”며, “많은 어르신들이 축제에 참여해 다양한 정보도 얻고, 이번 축제를 계기로 앞으로도 강북구치매안심센터에 자주 방문해 지원도 받아보길 바란다”고 말했다.

0
기사수정

다른 곳에 퍼가실 때는 아래 고유 링크 주소를 출처로 사용해주세요.

http://www.bukbu.kr/news/view.php?idx=23330
기자프로필
프로필이미지
사이드배너_06 microsoft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